헤이코리안 이용 렌트 사기 속출

디파짓, 첫달 렌트 받은후 잠적 #. 뉴저지 팰리세이즈파크에 거주 중인 50대 직장인 이 모 씨는 지난달 말 이사할 집을 알아보다가 한인 커뮤니티포털사이트에서 마음에 드는 매물을 발견했다. 팰팍 254 4스트리트에 위치한 듀플렉스 건물로, 해당 리스팅 작성자는 “최근 구매한 신축 듀플렉스 1층 스튜디오를 월 렌트 1250달러, 2층 룸 3개를 각각 800달러에 거주할 세입자를 구한다”고 설명했다.  1층 스튜디오 입주를 목표로 리스팅 작성자에게 연락을 취한 이 씨는 “현재 여행 중이라 직접 뷰잉은 어렵다”는 말에 불안했지만, 본인 운전면허증과 이름이 적힌 매매계약서, 내부 동영상까지 보내주며 상세한 설명을 한 점을 믿고 계약을 결심했다.  ‘입주 첫날 광고와 다른 점이 있으면 계약 취소 후 전액 환불해주겠다’는 특약조항까지 약속 받은 후 디파짓(보증금)을 선입금한 뒤, 첫 달 렌트는 서면 계약 후 입금하겠다고 전하자 리스팅 작성자는 “한국에서도 동영상을 보고 계약한다”며 첫 달 렌트 입금을 독촉했다. 불편함을 느낀 이 씨는 서면 계약이 어려울 경우 계약을 하지 않겠다며 디파짓 반환을 요청했으나, 리스팅 작성자는 비자 문제로 캐나다에서 입국하지 못하고 있다며 입금을 미루다 결국 연락을 끊었다.본지에 제보된 내용에 따르면, 운전면허증상 팰팍에 주소를 둔 조 모 씨는 본인이 구매한…

0 Comments

모기지 상환금 소득의 25% 이하면 구입할 만

주택 구입 vs 임대 뭐가 좋을까부채 있고 이직 고려 시엔 임대 유리5년이상 장기 거주는 구입이 합리적 요즘 같은 시장에서 집을 구입하는 게 좋을까 아니면 집값이나 모기지 금리가 조금 더 하락하길 기다리며 임대하는 게 좋을까. 이 질문은 부동산 시장 현황과 상관없이 내 집 장만을 계획하는 이들이라면 늘 고민하는 질문이다. 더욱이 새해를 맞아 내 집 장만에 첫 발자국을 떼려는 이들에게는 가장 중요한 질문일지 모르겠다. 그러나 이에 대한 정답은 없다. 답은 개인이 처한 상황에 따라 천차만별일 것이기 때문이다. 다만 주택 구입과 임대에 장단점은 각기 다르고 현 시장 상황도 따져봐 최선의 방법을 찾을 수는 있을 것이다. 부동산 전문가들이 말하는 최근 주택 구매와 임대에 있어 장단점을 알아봤다.  ▶구매 및 임대 시 비용   요 몇 년 새 높은 집값과 모기지 금리로 인해 주택 구입 진입장벽이 높아져 내집 장만을 꿈꾸는 이들에게 좌절감을 안겨주고 있다. 또 부동산 전문가들은 현재 수십 년 만에 처음으로 집을 구입하는 것보다 임대하는 것이 더 유리하다고 진단한다. 부동산 업계 데이터에 따르면 임대 비용에 비해 구매 비용이 30년 만에 최고 수준인 것으로 나타났다. 또 일부 지역에서는 월간…

0 Comments

뉴저지 주택 시장 분석

한인 밀집 지역 중심으로 최근 집계된 자료에 따르면, 뉴저지 주에 위치한 40개 마을의 평균 주택 가치가 100만 달러를 넘어서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저금리로 인한 부동산 가격 증가세에 기인한 것으로, 모기지 비용 상승에도 불구하고 뉴저지 주의 주택 가격은 끊임없이 상승하고 있다. 주택 가치 상위권에 랭크된 마을 중에서 몬머스 카운티(Monmouth County)의 딜(Deal) 지역이 330만 달러로 1위를 차지했으며, 작년 대비 3.46% 상승했다. 이어서 버겐 카운티(Bergen County)의 알파인(Alpine)이 280만 달러에 뒤를 이었다. 조사된 547개 ZIP 코드 지역 중 대다수에서 전년 대비 주택 가치가 상승했으며, 감소한 지역은 단 10곳에 불과했다. 예를 들어, 캠든 카운티(Camden County)의 글로스터 시티(Gloucester City), 서머셋 카운티(Somerset County)의 브랜치버그(Branchburg), 유니언 카운티(Union County)의 클락(Clark), 애틀랜틱 카운티(Atlantic County)의 섬머스 포인트(Somers Point)는 1년간 주택 가치가 15% 이상 상승했다. 전국적으로 봤을 때 2023년 10월 기준으로 뉴저지 주의 평균 주택 가치는 약 49만 5천 달러로, 전국 평균 34만 6천 달러를 웃돈다. 뉴저지의 주택 시장이 계속해서 성장하고 있는 가운데, 한인 커뮤니티가 밀집된 지역들의 부동산 가치도 주목할 만한 변화를 보이고 있다. 최근 발표된 질로우(Zillow)의 2023년 10월 데이터에 따르면, 뉴저지 내…

0 Comments